지그재그형 등 교통사고 야기 요인행위 중점단속 추진

도로상 주요 위반행위 중점 단속

소비자를 위한 신문 | 입력 : 2020/03/24 [17:45]

경찰청은 23일부터 국민의 생명과 안전에 중대한 위험을 일으키는 도로상 주요 위반 행위에 대해 중점단속을 실시할 예정이다.

 

지난해 사망사고가 큰 폭으로 감소(11.4%)했으나, 올들어 음주 등에 의한 대형사고가 지속적으로 발생하여 감소폭이 둔화되고 있다.

 

이에 타인의 생명을 위협하는 주요 위반행위에 대해 엄정하게 대응할 방침이다.

 

주요 추진사항으로 ‘지그재그형 단속’ 및 ‘점프식 이동 단속’을 적극 활용한 음주단속을 통해 음주운전 사고를 예방할 계획이다.

 

유흥가·식당가 주변에서 안전경고등‧라바콘 등을 활용하여 S자형으로 서행을 유도하고, 음주운전 의심 차량을 선별적으로 단속하며 수시로 장소를 이동하여 경각심을 높인다.

 

난폭·보복운전에 대해서는 암행순찰차를 활용하여 단속하는 한편, 폭주레이싱에 대한 첩보를 수집하여 기획 수사하는 등 지역 실정에 맞는 단속을 실시할 예정이다.

 

이륜차에 대해서는 신호위반·중앙선침범 등 위험성이 높은 위반행위 및 폭주행위를 대상으로 단속을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국토부 등과 협업, 대형사고의 원인이 되는 화물차 및여객자동차의 속도제한장치 해체행위도 적극 단속할 예정이다.

 

최근 코로나19 상황으로 인한 경제적 어려움을 감안, 생계형 또는 경미한 위반행위에 대해서는 현장 상황을 고려, 경고·계도도 병행해 나가기로 했다.

 

국토교통부와 경찰청은 교통사고로부터 국민의 소중한 생명을 보호하기 위해 시설개선, 홍보 및 유관기관 협업 등을 적극 추진할 것이며, 아울러 봄철 졸음운전 예방에도 적극 관심을 가져주실 것을 당부했다. 오종민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