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소비자원장, UN 무역개발회의 소비자 정책 전문가 회의(IGE) 부의장 선출

소비자를 위한 신문 | 입력 : 2019/07/11 [12:51]

한국소비자원 이희숙 원장은 8일 스위스 제네바 UN 본부에서 개최된 유엔무역개발회의(UNCTAD) 제4차 소비자 정책 전문가 회의(IGE)에서 부의장으로 선출돼 공식 활동을 시작했다.



80여 개국이 참여하는 UNCTAD 소비자 정책 전문가 회의(Intergovernmental Group of Experts on Consumer Protection Law and Policy)는 2016년부터 회원국의 UN 소비자 보호 지침 적용·이행 모니터링, 조사·연구를 통한 개발도상국 기술지원 및 소비자 이슈 논의를 위한 회의 개최 등의 기능을 수행하고 있다.


이 원장이 부의장직으로 선출된 것은 그동안 우리나라가 국제 소비자 문제 해결과 개발도상국 소비자 정책 제도의 개선에 적극적으로 참여한 것에 대한 국제사회의 긍정적 평가에 따른 것으로 보인다.



특히 이번 회의에서 이 원장은 소비자원이 2010년부터 OECD WP(제품안전작업반) 부의장 기관으로 참여하고 있는 경험을 바탕으로 소비자안전 업무 성과를 직접 발표하는 등 제품안전에 대한 UN 차원의 본격적인 논의를 끌어내는 데 이바지했다.


한국소비자원은 지속할 수 있는 소비 등 최근 다양한 국제소비자 이슈를 성공적으로 다룬 이번 제4차 회의에 회장단으로 참여함으로써 소비자권익 분야에서의 국제사회 지도력이 한층 더 강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