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자, 나트륨·포화지방 함량 높아

과다섭취하면 건강위해 우려 있어

소비자를 위한 신문 | 입력 : 2015/09/16 [17:34]

 


피자는 어린이 기호식품이자 대표적인 배달음식이지만 나트륨
, 지방 함량이 높아 영양불균형이 우려되고, 생활밀착형 식품임에도 브랜드별 종합적인 품질비교 정보는 제공된 바 없어 합리적인 소비를 위해 영양성분 및 표시실태를 종합적으로 비교한 제품의 정보 제공이 필요한 것으나타났다.

 

한국소비자원(www.kca.go.kr)은 소비자의 선호도가 높은 11개 피자 브랜드, 3개 대형마트 총 14개 브랜드를 대상으로 나트륨, 포화지방 등 영양성분, 표시실태, 안전성, 가격 등을 시험·평가했는데 자세한 평가결과는 다음과 같다.

 

피자 1조각(150g)의 평균 나트륨 함량은 655.78mg, 포화지방 함량은 6.68g, 지방 함량은 15.0g 수준으로 나타났다.

 

피자 2조각(300g) 섭취 시, 나트륨은 1일 영양소기준치 2,000mg65.6%, 포화지방은 1일 영양소기준치 15g89.1%, 지방은 1일 영양소 기준치 51g58.8%를 차지해 과다섭취가 우려되어 주의가 요구된다. 특히, 어린이와 청소년기에 포화지방 및 지방 등을 과다섭취 할 경우 성인비만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높아, 영양성분 확인 및 섭취량 조절 등 올바른 식습관을 기르는 것이 중요하다.

 

중량을 표시한 8개 브랜드의 실제 측정량은 표시량 대비 77.3 ~ 95.2%로 나타나 전반적으로 표시 대비 적은 양이 들어있었고, 영양성분을 표시한 12개 브랜드 중 6개 브랜드의 실제 측정값은 표시량 대비 149.0 ~ 717.1%로 차이가 있어 이에 대한 관리강화가 필요하다.

 

영양성분을 표시하고 있는 12개 브랜드가 매장, 홈페이지, 박스 밑면, 옆면, 영수증 등에 표시하고 있으나, 소비자가 알기 쉽도록 피자박스 윗면에 표시하도록 개선권고했다.

 

전 브랜드에서 벤조피렌, , 나타마이신이 불검출되었고, 카드뮴은 미량 검출되어 안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피자에 관한 품질비교·가격정보는 정부 3.0 달성 차원에서 스마트컨슈머(www.smartconsumer.go.kr)’비교공감란을 통해 소비자에게 제공될 예정이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