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시대 돌봄체계 재정비…“3단계서도 긴급돌봄 제공”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20.11.28 09:31

정부가 코로나19 돌봄 대책을 마련,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에서도 긴급돌봄을 제공하는 등 코로나19 시대를 대비한 지속 가능한 돌봄 체계로 재정비한다.

 

또한 돌봄 사각지대를 선제적으로 대응하고자 아동·노인·장애인 등 대상자별로 재가·비대면 서비스를 다양화하고, 가정 돌봄 지원 및 아동 점검(모니터링)을 강화할 방침이다.

 

보건복지부는 27일 제20차 사회관계장관회의에서 교육부·여성가족부 등 관계부처와 함께 감염병 상황 취약계층 돌봄 공백 최소화를 위한 코로나19 시대 지속 가능한 돌봄 체계 개선방안(이하 코로나19 돌봄 대책’)’을 마련·논의했다고 밝혔다.

 

▲ 보건복지부     ©

그동안 정부의 영유아·아동, 노인, 장애인 등에 대한 현행 돌봄 체계는 코로나19에 대응해 감염병 차단을 위해 신속한 돌봄시설 휴원 조치를 함과 동시에 긴급돌봄과 같은 필수적인 돌봄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일정한 성과를 거뒀다.

 

그러나 획일적 기준 적용으로 인한 돌봄의 재가족화, 다양한 긴급돌봄 수요에 대한 체계적 대응시스템 부족, 대면·집단 이용 중심 서비스를 대체할 재가·비대면 서비스 개발 미흡, 코로나19 장기화로 파생된 문제에 대한 선제적 대응 미흡 등의 한계도 드러냈다.

 

이에 복지부는 이와 같은 한계를 보완해 코로나19 시대에도 지속 가능한 돌봄이 될 수 있도록 체계를 재정비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시대 돌봄 체계 재정비

 

복지부는 돌봄 시설별·지역별 맞춤형 방역으로 코로나19에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철저한 방역 하에 서비스 정상 제공을 원칙으로, 개편된 사회적 거리 두기 3단계 이전까지는 최대한 시설을 운영하고 3단계에서도 긴급돌봄을 제공한다.

 

또한 돌봄시설과 서비스 종류별 운영 원칙 수립을 통해 거리 두기 단계와 지속 기간 등 위험도 종합 평가에 따라 서비스 제공 여부·방법 등을 구체화한다.

 

아울러 사회적 거리 두기 개편에 따라 개정된 사회복지시설 대응 지침(7)’을 기준으로 돌봄 시설별 맞춤형 지침을 마련하고 모든 돌봄 시설에 방역관리자를 지정·운영한다.

 

대면 돌봄 종사자에 대한 방역물품 지원 등을 포함한 종사자 안전 확보를 위한 지침을 마련하고, 지자체별로 지역 상황에 맞는 시설 운영계획을 수립, 지역별 대응 기반을 마련한다.

 

특히 돌봄서비스 종사자 감염 시와 가족 확진 등으로 인한 긴급돌봄 수요 발생 시, 자가격리로 인한 돌봄 욕구 증대 시 등 다양한 상황에 맞게 적절한 대응을 할 수 있도록 대응체계를 구축한다.

 

이와 함께 사회서비스원을 중심으로 긴급돌봄지원단을 설치해 취약계층 상황에 맞는 긴급돌봄서비스를 제공하고, 돌봄 공백 발생이 우려되는 사회복지시설·의료기관 등에 돌봄 대체인력을 지원한다.

 

돌봄 사각지대 발굴에도 선제적으로 대응, 사회적 거리두기 장기화 또는 단계 상향 등의 경우 아동 및 노인·장애인 등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점검(모니터링)을 실시해 돌봄 필요 대상자를 발굴하고 필요시 서비스를 연계·지원한다.

 

대상별 재가·비대면 돌봄서비스 체계 신속 구축

 

복지부는 아이돌봄 서비스를 확대하고 원격수업으로 인한 격차를 해소하고자 아이돌봄 서비스의 정부지원 시간을 기존 연 720시간에서 840시간으로 확대하고, 비용 지원비율도 확대한다.

 

초등 긴급돌봄 참여 학생에는 예비교원과 학교방역지원인력 등을 활용해 학생들의 원격학습을 지원하고, 복지서비스 종사자를 활용해 원격학습에 대한 지원이 필요한 돌봄 시설 미이용 아동·청소년을 대상으로 가정 내 온라인수업을 지원한다.

 

만약 아동·청소년이 기관 내 돌봄을 이용하고 있는 경우에는 해당 기관에서 학습공간·기기를 제공해 원격학습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한 비대면 운동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내년 4월부터 홈 운동 키트를 지원하며 200여 개소의 유아체육 프로그램 교실을 운영할 계획이다.

 

어르신에게는 비대면 돌봄과 건강관리를 강화하는데, 독거노인 가정 및 양로시설 등에 사물인터넷(IoT) 및 인공지능(AI), 레이더 센서(심박·호흡) 등 비대면 서비스 장비를 보급해 노인 안전 대응을 강화하고 고독사를 사전에 예방한다.

 

아울러 치매예방·인지재활 등 비대면 건강관리 온라인 프로그램을 확산하고 요양시설, 방문간호서비스 스마트협진 시범사업을 활성화해 장기요양 수급자 대상 비대면 건강관리서비스를 강화한다.

 

특히 어르신들의 안전한 체육활동 지원을 위해 지상파 채널 등 방송을 통한 비대면 체육활동을 지원하고, 노인장기요양보험 5등급 수급자에게 일반 방문요양 서비스를 제한적으로 허용하며 노인맞춤형돌봄서비스 대상자는 2021년까지 50만 명으로 확대한다.

 

정부는 올해 11월부터 12월까지 800명의 최중증 발달장애인을 대상으로 주간활동 1:1 서비스를 시범 운영하고 발달장애인 주간·방과후활동 서비스 대상을 확대하는 등 장애인을 대상으로 돌봄공백 최소화를 위한 활동지원을 강화한다.

 

또 장애인 활동지원 대상자를 확대해 자립생활을 지원하고, 활동지원사 가산급여 대상도 확대해 단가를 현실화하며 IoT·AI를 활용해 거주시설·재가 장애인 대상 돌봄서비스를 제공한다.

 

장애인 스포츠강좌 운영형태는 현행 대면강좌에서 실시간 온라인비대면 강좌를 허용하는 방식으로 개선하고, 2021년부터 찾아가는 장애인 스포츠 버스를 운영한다.

 

특수학교()의 경우 등교수업을 원칙으로 하여 장애학생의 학습격차를 해소하고 가정 내 돌봄 부담을 경감하며, 장애 맞춤형 교육활동 및 돌봄지원 체계를 구축하고 맞춤형 원격교육 플랫폼 구축 및 현장 중심 학습 콘텐츠 개발 등을 통해 원격교육 기반을 마련한다.

 

가정 내 돌봄 지원 및 아동 점검(모니터링) 강화

 

정부는 코로나19 등 재난 상황에서 가족돌봄휴직을 활용할 수 있도록 가족돌봄휴직 사용 사유에 재난 발생을 추가하는 방안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현행 1회로 제한된 육아휴직 분할사용 횟수를 2회로 확대해 유연한 제도 활용을 지원하고 임신 중에도 육아휴직을 사용할 수 있도록 추진해 코로나19 등 비상 시 임신 근로자 및 태아 보호를 강화한다.

 

가정 돌봄 아동에는 지역아동센터, 다함께돌봄센터 등 기관별로 급식을 지원하고 안부 전화, 문자 발송 등을 실시하는 등 모니터링을 강화할 계획이다.

 

또 원격수업 시 모든 학급에서 실시간 조·종례를 운영하고 교사-학생 간 실시간 소통 수업을 주 1회 이상 실시하며, 원격수업이 1주일 이상 지속되는 경우 전화·사회관계망서비스(SNS)·가정통신문 등 다양한 방식으로 주 1회 이상 학생·학부모에 대한 상담을 실시한다.

 

이와 함께 학교에 배치된 교육복지사를 통해 모니터링·가정방문 등을 실시하고, 방임 유형의 아동학대가 의심되는 경우에는 아동학대전담공무원, 아동보호전문기관이 불시에 가정방문을 실시한다.

 

특히 양육자의 정서적 지원을 강화하고자 건강한 양육 및 바람직한 부모 역할 정립 등을 위한 육아종합지원센터,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등의 부모교육을 활성화한다.

 

아울러 코로나19 통합심리지원단에서 제공 중인 심리상담 서비스(1577-0199)에서 코로나19로 인한 스트레스·우울증 등 관련 심리지원을 실시하며, 심리평가 후 고위험군 해당 시 민간전문가를 통한 심층상담을 실시하고 필요 시 지역 정신의료기관에 연계한다.

 

▲ 회의를 주재하고 있는 박능후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차장(보건복지부 장관)(사진=보건복지부)     ©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은 이날 사회관계장관회의에서 코로나19는 사각지대 발생 및 서비스 격차 누적 등 현행 돌봄 체계의 한계를 깨닫게 해주는 계기가 되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번 개선방안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돌봄 체계를 재정비해 아동·노인·장애인 등 취약계층이 위기상황에도 불구하고 적절한 돌봄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하는데 중점을 두고 있다면서 안정적 돌봄체계 구축·운영을 위해 관계부처 및 지자체 등과 협업을 강화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정부는 향후 돌봄시설별 세부 지침 등 대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한 세부 지침을 마련하고, 2021년에 현장점검을 실시해 미비점을 지속 보완해 나갈 계획이다.

전체 194844 현재페이지 1 / 6495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94844 아동학대 조사 거부 과태료 1000만원…현장중심 대응체계 강화 김정화 2021.01.19
194843 국민의 빠른 일상 회복 지원…사회·고용안전망 강화한다 김정화 2021.01.19
194842 방역당국 “코로나 대규모 집단감염 감소…개별적 환자 발생은 증가” 김정화 2021.01.19
194841 전해철 행안부장관 “코로나 백신 접종, 관계부처·지자체 협력해 철저 준비” 김정화 2021.01.19
194840 아이돌봄서비스 지원, 연간 720→840시간으로 확대 김정화 2021.01.19
194839 “지난해 12월 초미세먼지 농도 완화”…2차 계절관리제 효과 확인 김정화 2021.01.19
194838 설 명절 농축수산 선물 가액 10만→20만원으로 상향 김정화 2021.01.19
194837 지난해 중소기업 수출 0.2% 감소 그쳐… K-방역 제품 증가로 ‘선전’ 김정화 2021.01.19
194836 ‘불 났어요’ 거짓신고 최대 과태료, 200만→500만원으로 상향 김정화 2021.01.19
194835 정 총리 “일상생활 코로나 감염 늘어…경각심 늦출 수 없다” 김정화 2021.01.19
194834 천안시, 장충식 단국대 이사장에 명예시민증 수여 변창수 2021.01.19
194833 화성시, 작지만 강한 농업인 육성 김정화 2021.01.19
194832 화성시, 사회적 약자 위한 스마트 도시안전망 구축 나서 김정화 2021.01.19
194831 경기도교육연구원 이수광 원장, ‘개성공단 재개 촉구 선언 평화 챌린지’동참 김정화 2021.01.19
194830 충남도, ‘420억 규모’ 올해 첫 외자유치 협약 체결 김정화 2021.01.19
194829 충남도 농업기술원, 최우수기관상 다시 빛나…‘코로나 성금’ 김정화 2021.01.19
194828 인천 시내버스 노선개편 연착륙, 시민의 발 촘촘하고 편리해져 김정화 2021.01.19
194827 국가유공자 보훈영농조합·상이군경회 평택시지회 설 맞이 이웃돕기 백미 80포 전달 김정화 2021.01.19
194826 평택시, 마당개 및 길고양이 중성화 추진 김정화 2021.01.19
194825 대구시농업기술센터, 새해농업인실용교육 비대면 진행 김정화 2021.01.19
194824 대구소방, 소방의 눈으로 드론 역할 급부상 김정화 2021.01.19
194823 대구시, 드론 촬영 고해상도 항공사진 지적재조사 등에 활용 김정화 2021.01.19
194822 대구시, 5060세대 신중년 퇴직 전문인력 맞춤형 일자리 410개 마련 김정화 2021.01.19
194821 대구 사회적경제, 뉴딜의 날개를 달다! 김정화 2021.01.19
194820 대구시, 세계 시장을 누빌 글로벌 강소기업 모집 김정화 2021.01.19
194819 경남도-조달청, 혁신조달 성과 확산 위한 업무협약 체결 김정화 2021.01.19
194818 경남도 ‘장애인 정보화교육 위탁기관’ 모집 김정화 2021.01.19
194817 경남도, 사회적경제기업 사업개발비 지원 참여기업 모집 김정화 2021.01.19
194816 경상남도, 투명페트병 별도 분리배출 조기정착 노린다! 김정화 2021.01.19
194815 경남도, 코로나19 방역 중점 공공일자리 사업 시행 김정화 2021.01.19
 1  2  3  4  5  6  7  8  9  10 다음  64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