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기매트류 화재·화상 사고 급증 “주의”
    제품 구매 시 KC마크 확인하고, 안전사용 수칙 준수해야
    겨울철 전기장판, 전기요, 온수매트 등 난방용 전열기기의 사용 증가가 예상되는 가운데,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과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는 전기매트류 이용 시 화재·화상 등 안전사고에 대한 주의를 촉구했다. 한국소비자원에 따르면 최근 3년 6개월간(‘15.1.~‘18.6.)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CISS)에 접수된 전기매트류 관련 안전사고 사례는 총 2,411건이며, 금년 상반기 접수 건은 524건으로, 이미 전년 접수건(520건)을 넘어섰다. 품목별로는 ‘전기장판·전기요’가 1,467건 ...
  • 한우 둔갑판매 21개소 적발, 감소추세
    컨설팅 102개소로 감소…서울시 ‘미스터리쇼퍼’ 효과
    서울시는 올해 ‘미스터리쇼퍼’를 통해 한우판매업소 총 893개소를 점검, 불법판매 21개소를 적발해 행정조치를 의뢰했다. 쇠고기·돼지고기의 미생물 검사도 1천여개소를 실시, 권장기준을 초과한 102개소는 위생진단 컨설팅을 지원해 시민이 안심할 수 있도록 관리를 강화했다. 시는 (사)전국한우협회와 ‘축산물유통감시 업무협약’으로 지난해부터 미스터리쇼퍼를 격월에서 매월로 확대 운영, 한우 둔갑판매 행위를 단속해 유통 식육의 위생 감시체계를 구축했다. ‘미스터리쇼퍼’는 한 ...
  • 일반기계, 역대 4번째 500억 달러 돌파 품목 기록
    역대 최초 수출 500억 달러 돌파
    산업통상자원부는(장관 성윤모) 일반기계 연간 수출액이 역대 최초로 500억 달러를 돌파(12월 7일, 잠정 집계 결과)했다고 밝혔다. 이번 수출 성과는 ‘11년 400억 달러를 돌파한 이래 일반기계 산업이 7년 만에 이룬 쾌거이다. 이를 통해, 일반기계는 반도체(’10년), 석유제품(’11년), 선박(’11년)에 이어 역대 4번째로 수출 500억 달러를 돌파한 품목으로 기록됐다. 특히, 금년은 9개월 연속 월간 수출 40억 달러를 초과 달성 해오는 등 꾸준한 수출 증가세를 이어왔다. 금년 1 ...
광고
광고
광고